MY MENU

여행후기

제목

감사하고 고맙습니다
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19.11.05
첨부파일0
추천수
0
조회수
21
내용

>

요즘 사는 낙이 없다며
우울해하시는 친정엄마께..
펜션 예약하고 보내드렸는데
엄마가 너무나 좋아하시고
젊으신 사장님이 그렇게 잘 챙겨주셨다고..고마워하시네요..
 
텃밭에서 직접 따온 야채라며 카톡으로 사진도 실시간으로 전송..ㅋㅋ
 
거동이 불편하신 아빠도
바깥 나들이 자주 못하시는데
기분전환 되셨을 것 같아요..
 
펜션이 좋아도, 주변이 예뻐도
친절하신 사장님이 아니었더라면
엄마가 이렇게까지 좋아하셨을까 싶어요..
 
어딜가나 사람때문에 상처받고
사람때문에 감동받게 되니까요^^
 
다시 한번 감사드리구요.. 
얼른 가보고싶네요^^
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~


선미씨 제가 더 고맙습니다.
어머님께서 좋아하셨다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.
제가 해 드린게 없는데요...
선미씨는 그래두 참 착한따님이세요.
부모님 여행도 보내드리잖아요.
그나마 이정도여서 가까이 여행을 다니실수 있음에 감사하자구요.
지선씨 뵐날 기다리고 있을게요.
오늘은 지선씨 덕분에 더욱더 부모님께 감사함을 느끼는 날입니다.^^
0
0

게시물수정

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댓글삭제게시물삭제

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